詩書畵 雲谷 姜張遠

 

 
작성일 : 06-04-09 10:06
老馬之智
 글쓴이 : 행복이
조회 : 2,558  

**노마지지**

의미

모르는 것이 없다고 잘난체해도 때때로는 늙은 말이나 개미만도 못할수가
있다는 말로, 아무리 하찮은 인간이라도 자기 나름대로의 장점과 특징을
지니고 있음을 뜻한다.

해설

기원전 662년 봄,제(濟)의 항공(恒公)은 병사를 이끌고 고죽(孤竹)을
정벌했다. 공을 따르던 자 중에 재사 관중(管仲)도 있었다.
그는 지식이 많았고 지혜는 발군이었다.
출병할 때는 봄이었으나 싸움이 끝나 개선할 때는 이미 겨울이었다.
한겨울 경치 속에서 길을 알지 못하는 제의 군대는 길에서 헤메이게
되었다.


밤이 되었다. 깜깜한 어둠 속에 안개가 깔리고 바람도 불었다. 곧
안개는 걷혔지만 횃불을 밝혀도 방향조차 판단할 수가 없었다.
전진하는 것이 위험하다고 생각한 관중은 전군에게 정지를 명령하였다.
그 곳에서 야숙하기로 했다. 날이 밝아지면 길도 알게 될것이라 생각했다.
아침이 되어 주위를 보고 놀랐다. 어둠속을 지나오는 동안에 양쪽에
험한 산이 이어진 계곡으로 들어와 버렸던 것이다.
당황하여, 척후병을 내서 길을 찾으려 했지만,
산은 산은 높고 계곡은 깊어서 도무지 길을 찾을 수 없었다.


항공은 어찌하면 좋을지 판단할 수가 없었다. 그러자 관중이 제안을 했다.
(이런때는 노마(老馬)의 지혜가 쓸모 있죠.)
그래서 늙은 말 한 마리를 골라 고삐를 풀어 주었다.
노마는 꼬불꼬불한 길을 익숙하게 달리기 시작했다.
군사들은 말뒤를 쫒았다.
그래서 전군은 가까스로 위기를 벗어날 수 있었다.

 
 

Total 37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틀리기 쉬운 漢字表記 운곡 01-08 5443
114 12간지 행복이 08-14 3652
113 운곡의 웹게시 회화 작품 사용하세요 雲谷 08-09 2627
112 묵향의여운전 성료사례 雲谷 08-09 2737
111 ♥홈쥔 운곡- ♡부산에 다녀 왔습니다.♡ 雲谷 06-11 2595
110 雲谷 時調選 운곡 05-09 2707
109 전시회도록서문(이용) 홈쥔 05-09 2637
108 ☞ 전시회도록서문(이용)/영문번역 雲谷 09-11 4151
107 ☞ 강장원 프로파일-영문번역 雲谷 09-11 2490
106 수구 초심 행복이 04-09 3019
105 老馬之智 행복이 04-09 2559
104 한식날의 기원.. 행복이 04-05 3251
103 고사성어집에서 찾은 친구와 관련한 사자성어들 행복이 04-03 3585
102 " 하 " 자와 관련된 고사성어들 행복이 04-03 2729
101 세잔, 피카소, 모딜리아니... 행복이 02-15 3181
100 魏晉南北朝美術 雲谷 02-14 2697
99 張僧繇/중국 남조(南朝) 양(梁)의 화가. 雲谷 02-14 2713
98 中國 繪畵史 槪論 雲谷 02-14 4753
97 畵 六法과 六要 雲谷 02-14 2827
96 정월 대보름의 추억 雲谷 02-13 2641
95 ☞ 정월 대보름의 추억 雲谷 09-27 2439
   11  12  13  14  15  16  17  18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