詩書畵 雲谷 姜張遠

 

 
작성일 : 07-05-20 06:13
화선지에 지는 꽃잎
 글쓴이 : 雲谷
조회 : 2,355  





    화선지에 지는 꽃잎- 글 그림/ 雲谷 강장원

    높새바람 불더니
    화선지에 꽃잎이 지고
    물결 일어 파도가 칩니다

    파도에 던진
    번뇌는 부서지고
    내 육신은
    용솟음치는 물살에
    그냥 떠내려갑니다

    이대로 떠내려가
    슬픈 전설이 되거나
    혹은 기다리다 지쳐
    돌이 될지라도
    아니 그냥 이대로 흘러가리다

    높새바람 불어
    화선지에 뚝뚝 떨어져
    선홍으로 지는
    장밋 빛이여
    애타는 그리움의
    고운 당신은
    높새바람 타고 파도로 오소서




운곡 강장원 詩 書 畵 房


 
 

Total 37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틀리기 쉬운 漢字表記 운곡 01-08 8092
194 "묵향의 연운"에서 동양화의 혼과 철학을- 운곡 06-23 2314
193 고전시가 운곡 07-30 2318
192 야속한 사람아 雲谷 03-19 2326
191 아함경 이야기2 홈쥔 01-10 2331
190 왕유의 「종남별업(宗南別業)」 3 - 여러 화가들의 좌간운기시(… 운곡 12-12 2335
189 촛불 이미지 모음 雲谷 08-12 2340
188 梵 網 經 布 薩 朗 頌 本 雲谷 01-27 2349
187 화선지에 지는 꽃잎 雲谷 05-20 2356
186 [詩意圖]정초부 「東湖絶句」- 김홍도 <도강도> 운곡 02-25 2375
185 評論/雲谷의 時調 淸虛 03-01 2377
184 업보의 내력-2 홈쥔 01-10 2378
183 홈쥔 전시도록 자료(2000) 홈쥔 11-15 2378
182 [詞]-봄의 연가-달빛 사랑 雲谷 12-27 2382
181 21한국화인 관리자 02-24 2401
180 김홍도와 신윤복의 실제 삶은 어떠했을까? 운곡 03-11 2404
179 摩訶般若波羅蜜多心經(옮김) 운곡 10-14 2406
178 원각경(2) 雲谷 03-07 2407
177 아함경 이야기4 홈쥔 01-10 2429
176 Comments on Exhibition(7) 홈쥔 11-05 2438
175 얼레빗과 함께하는 시조 [방중술-최영효] 이달균 12-25 244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