詩書畵 雲谷 姜張遠

 

 
작성일 : 15-03-11 21:20
[화풍] 남종화 화파
 글쓴이 : 운곡
조회 : 1,359  
[화파 7] 명대 남종화
 
중국에 남종화와 북종화의 두 계보가 있음이 사실화되던 때는 16세기 후반에서
17세기 초반에 걸친 명나라 말기입니다.
이때 이 주장의 중심에 있던 인물들이 강남의 송강(松江), 화정(華亭)을 중심으로
활동한 화가인 동기창(董其昌), 막시룡(莫是龍), 진계유(陳繼儒)로 이들이 명대
남종화파입니다.
이들은 스스로를 문인화로 본류로 자부하면서 당시의 화단을 비판했습니다.


막시룡, 진계유 <운산도雲山圖> 20.8X233cm


진계유, <운산유취도雲山幽趣圖> 17세기

이들의 기본적인 입장과 특징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정교하게 윤곽선을 그린 묘사보다 선염의 기법을 주로 사용하며,
2) 직업적인 화가보다는 문기(文氣)를 지닌 아마추어적인 문인화가들이며,
3) 양식적으로는 섬세하고 치밀하거나 농후하며 화려하기 보다는
   간략하고  거칠며 담백하면서도 청아(淸雅)한 것을 우선하고
4) 정신적으로는 기교를 바탕으로 한 객관주의 보다는 문인적 교양을 갖춘 인격표현을 중시한다.

명대 중기의 오파 문징명, 심주도 명대 남종화 중흥기의 대표 주자로 일컬어지게 됩니다.

 
 

Total 37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틀리기 쉬운 漢字表記 운곡 01-08 5812
294 [도원도] 『도화원기』와 『도원행』 운곡 02-20 1187
293 주제별 고사성어 운곡 10-12 1205
292 [화파 8] 중국과 조선후기의 남종화풍 운곡 03-25 1247
291 일본으로 간 한국다완(1) 운곡 03-22 1251
290 아 잊으랴 동족상잔의 날들을(6.25)/북한의 전승화보 운곡 08-23 1254
289 서양미술 램브란트를 만나다 운곡 10-06 1258
288 김홍도 증조부는 대부호, 자신은 전주 근처에서 죽은 듯 운곡 10-31 1263
287 이병직: 『조선고적도보』에 실린 이병직의 그림 운곡 04-04 1284
286 우리 옛 그림들의 해후(邂逅)/공민왕(恭愍王)의 양 그림 잔결 운곡 04-18 1286
285 게으름에 대하여 운곡 09-28 1312
284 조선 화원 惠園신윤복 선생의 작품10폭 운곡 10-10 1316
283 [화풍] 오파(吳派) 운곡 02-18 1322
282 <리뷰>이율곡의 십만 양병설-[강릉 사투리] (1) 운곡 11-24 1352
281 "한국의 바람 운곡 04-04 1355
280 김홍도와 신윤복의 실제 삶은 어떠했을까? 운곡 03-11 1357
279 [화풍] 남종화 화파 운곡 03-11 1360
278 아 잊으랴 어찌우리 그날을(6.25) 운곡 06-26 1361
277 이병직:출신과 가계 운곡 03-22 1409
276 국보1호부터100호까지 홈지기 10-07 1410
275 손에다 그린 그림 관리자 11-12 1410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