詩書畵 雲谷 姜張遠

 

 
작성일 : 12-03-22 13:35
일본으로 간 한국다완(1)
 글쓴이 : 운곡
조회 : 1,263  
일본으로 간 한국다완(1)

일본에 전래된 한국 도자기는 많이 있습니다. 일본의 다도에서도 이들 도자기는 다도구로 많이 애용되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 다완은 특히 고라이 다완이라 불리우며 그 꾸밈이 없는 수수한 분위기로 각별한 관심의 대상이 되어 왔습니다. 오늘날 한국에는 거의 전하지 않는 이들 다완은 한국 도자기가 지닌 또 다른 세계라 할 수 있습니다. 일본에 있는 유명 고라이 다완을 종류별로 나누어 소개합니다.
1. 운카쿠(雲鶴) 다완
고려 후기에 만들어진 청자 다완. 하늘을 날고 있는 학 또는 구름이 상감 문양으로 새겨져 있는 것을 운카쿠 다완이라 부른다.
특히 몸통에 상감으로 원형이 새겨져 있는 다완은 교겐시(狂言師, 만담과 같이 터무니 없는 말로서 사람들을 웃기는 재능가)들이 입는 하카마(袴)의 둥근 문양과 닮았다고 해 교겐바카마(狂言袴)라고 부른다. 운카쿠 다완 중에서도 교겐바카마 다완은 조금 연대가 더 올라간다.

교겐바카마(狂言袴) 다완 명-나니와즈츠(浪花筒) 구경 11.3cm 높이 9.2 에가와(潁川) 미술관

몸통 네 곳에 원형의 상감 장식이 들어가 있다. 이 다완은 센노리큐(千利休)가 가지고 있었던 세 개의 통형 다완 중 하나였다고 전한다. 오이케(鴻池) 집안 구장




운카쿠(雲鶴) 다완 구경 7.7cm 높이 10.9cm 개인 소장

일반적으로 일본의 다인들 사이에는 운카쿠 다완 중에서도 몸통 일부가 부풀어 오른 형태를 더 선호한다고도 전한다. 오이케 집안의 분가인 다케다 이베(武田伊兵衛) 집안 구장




운카쿠(운학) 다완 명-히키타즈츠(疋田筒) 구경 8.5cm 높이 8.0cm

상감 문양 그 자체는 정교하지 않지만 와비차(侘茶) 취향에 어울리는 다완으로 무로마치 시대부터 유명
다완의 하나로 손꼽혔다. 교토의 다이몬지야(大文字屋) 히키타 소칸(疋田宗觀) 구장
 

 
 

Total 37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틀리기 쉬운 漢字表記 운곡 01-08 5949
294 [도원도] 『도화원기』와 『도원행』 운곡 02-20 1205
293 주제별 고사성어 운곡 10-12 1213
292 [화파 8] 중국과 조선후기의 남종화풍 운곡 03-25 1262
291 일본으로 간 한국다완(1) 운곡 03-22 1264
290 서양미술 램브란트를 만나다 운곡 10-06 1266
289 아 잊으랴 동족상잔의 날들을(6.25)/북한의 전승화보 운곡 08-23 1266
288 김홍도 증조부는 대부호, 자신은 전주 근처에서 죽은 듯 운곡 10-31 1295
287 우리 옛 그림들의 해후(邂逅)/공민왕(恭愍王)의 양 그림 잔결 운곡 04-18 1300
286 이병직: 『조선고적도보』에 실린 이병직의 그림 운곡 04-04 1309
285 게으름에 대하여 운곡 09-28 1319
284 조선 화원 惠園신윤복 선생의 작품10폭 운곡 10-10 1325
283 [화풍] 오파(吳派) 운곡 02-18 1343
282 <리뷰>이율곡의 십만 양병설-[강릉 사투리] (1) 운곡 11-24 1360
281 "한국의 바람 운곡 04-04 1362
280 김홍도와 신윤복의 실제 삶은 어떠했을까? 운곡 03-11 1368
279 아 잊으랴 어찌우리 그날을(6.25) 운곡 06-26 1368
278 [화풍] 남종화 화파 운곡 03-11 1387
277 손에다 그린 그림 관리자 11-12 1416
276 국보1호부터100호까지 홈지기 10-07 1419
275 이병직:출신과 가계 운곡 03-22 142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