詩書畵 雲谷 姜張遠

 

 
작성일 : 04-11-27 05:48
무정한 세월

 글쓴이 : 雲谷
조회 : 2,845  


      -無情한 歲月-

      글 /雲谷 姜張遠


      깊은 밤 꿈결에도
      그리운 사람아

      애닳은 사랑에
      새벽 꿈 깨어
      창밖엔 요란히도
      겨울비가 내리더라

      성난 하늬바람
      비 내리는데
      북창 넘어 산마루엔 흰눈 덮이고
      저리도 잔인한 비바람결에
      인사동길 가로수는
      내 맘 같아여
      온 몸으로 울더라

      무정한 사람
      허망한 세월에
      내 귀밑머리도 이젠
      하이얀 서릿발 맺혔으니
      그대 기다리는 세월
      몇날이나 남았을 꺼나

      다시는
      되돌리지 못하는 세월을
      육자배기 흥타령의
      시나위 가락에 실어
      흥얼흥얼
      그렇게 님 가신 자리
      채우옵니다.

      꿈결에도 그리운
      고운 님아
      그냥 그대로
      도져 오시오시라


    %3Cbr%3E
    홈-클릭




 
 

Total 37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틀리기 쉬운 漢字表記 운곡 01-08 5417
54 발심 수행장 雲谷 01-14 2669
53 업보의 내력-2 홈쥔 01-10 2238
52 업보의 내력-1 홈쥔 01-10 2376
51 아함경 이야기11 홈쥔 01-10 2644
50 아함경 이야기10 홈쥔 01-10 2475
49 아함경 이야기9 홈쥔 01-10 2449
48 아함경 이야기8 홈쥔 01-10 2348
47 아함경 이야기7 홈쥔 01-10 2388
46 아함경 이야기 6 홈쥔 01-10 2354
45 아함경 이야기5 홈쥔 01-10 2324
44 아함경 이야기4 홈쥔 01-10 2279
43 아함경 이야기3 홈쥔 01-10 2370
42 아함경 이야기2 홈쥔 01-10 2169
41 아함경 이야기1 홈쥔 01-10 2639
40 루벤스 [Rubens, Peter Paul, 1577.6.28~1640.5.30] 홈쥔 12-01 2421
39 무정한 세월 雲谷 11-27 2846
38 丹齋 申采浩 先生 홈쥔 11-25 2615
37 장타령-슬기둥 홈쥔 11-16 2671
36 홈쥔 전시도록 자료(2000) 홈쥔 11-15 2245
35 讓人感悟草蟲圖魅力的文人畵 홈쥔 11-05 2080
   11  12  13  14  15  16  17  18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