詩書畵 雲谷 姜張遠

 

 
작성일 : 10-10-27 14:51
새 한글 맞춤법 표준어 일람표
 글쓴이 : 운곡
조회 : 37,910  
    새 한글 맞춤법 표준어 일람표 -

    <ㄱ>
    가까와 → 가까워 가정난 → 가정란 간 → 칸 강남콩 → 강낭콩 개수물 → 개숫물 객적다 → 객쩍다 거시키 → 거시기 갯펄 → 개펄 겸연쩍다 →겸연쩍다 경귀 → 경구 고마와 → 고마워 곰곰히 → 곰곰이 괴로와 → 괴로워 구렛나루 →구레나루 괴퍅하다 →괴팍하다 -구료 → -구려 광우리 → 광주리 고기국 → 고깃국 귀엣고리 → 귀고리 귀절 → 구절 귓대기 → 귀때기 귓머리 → 귀밑머리 깍정이 → 깍쟁이 깡총깡총 →깡충깡충 꼭둑각시 →꼭두각시 끄나불 → 끄나풀
    <ㄴ>
    나뭇군 → 나무꾼 나부랑이 →나부랭이 낚싯군 → 낚시꾼 나무가지 →나뭇가지 년월일 → 연월일 네째 → 넷째 넉넉치않다 →넉넉지않다 농삿군 → 농사꾼 넓다랗다 →널따랗다
    <ㄷ>
    담쟁이덩굴→담쟁이 덩굴 대싸리 → 댑사리 더우기 → 더욱이 돐 → 돌(첫돌) 딱다구리 →딱따구리 발발이 → 발바리 둥근파 → 양파 뒷굼치 → 뒤꿈치 땟갈 → 때깔 떨어먹다 → 털어먹다
    <ㅁ>
    마추다 → 맞추다 멋장이 → 멋쟁이 무우 → 무 문귀 → 문구 미류나무 → 미루나무 미싯가루 → 미숫가루 미쟁이 → 미장이
    <ㅂ>
    뼉다귀 →뼈다귀 반가와 → 반가워 발가송이 → 발가숭이 변변챦다 →변변찮다. 보통이 → 보퉁이 볼대기 → 볼때기 빈자떡 → 빈대떡 발자욱 → 발자국 빛갈 → 빛깔 뻐치다 → 뻗치다 뻗장다리 → 뻗정다리 봉숭화 → 봉숭아
    <ㅅ>
    사깃군 → 사기꾼 삭월세 → 사글세 살별 → 꼬리별 숨박꼭질 → 숨바꼭질 상판때기 → 상판대기 새앙쥐 → 생쥐 생안손 → 생인손 설겆이하다 →설거지하다 성귀 → 성구 세째 → 셋째 소금장이 → 소금쟁이 소리개 → 솔개 숫병아리 → 수평아리 숫닭 → 수탉 숫강아지 → 수캉아지 숫개 → 수캐 숫놈 → 수놈 솔직이 → 솔직히 술부대 → 술고래 숫소 → 수소 심부름군 → 심부름꾼 심술장이 → 심술쟁이 살어름판 → 살얼음판
    <ㅇ>
    아니꼬와 → 아니꼬워 아니요 → 아니오 아닐껄 → 아닐걸 아름다와 → 아름다워 아뭏든 → 아무튼 아지랭이 → 아지랑이 앗아라 → 아서라 애닯다 → 애달프다 어귀 → 어구 여늬 → 여느 오금탱이 → 오금팽이 오똑이 → 오뚝이 웅큼 → 움큼 -올습니다 → -올시다 얼룩이 → 얼루기 욕심장이 → 욕심쟁이 웃니 → 윗니 웃도리 → 윗도리 웃목 → 윗목 오뚜기 → 오뚝이 웃쪽 → 윗쪽 웃츰 → 윗층 옛부터 → 예부터 웃통 → 윗통 윗돈 → 웃돈 윗어른 → 웃어른 으례 → 으레 -읍니다 → -습니다 이맛배기 → 이마빼기 익살군 → 익살꾼 오무리다 → 오므리다 일군 → 일꾼 일찌이 → 일찍이 우뢰 → 우레 있구료 → 있구려
    <ㅈ>
    지푸래기 → 지푸라기 자그만치 → 자그마치 장군 → 장꾼 장난군 → 장난꾼 장삿군 → 장사꾼 저으기 → 적이: 적쟎은 → 적잖은 주착없다 → 주책없다 죽더기 → 죽데기 지겟군 → 지게꾼 지리하다 → 지루하다 짓물다 → 짓무르다 짚북세기 → 짚북데기
    <ㅊ>
    천정 → 천장 총각무우 → 총각무 춥구료→ 춥구려
    <ㅋ>
    켸켸묵다 → 케케묵다 코맹녕이 → 코맹맹이 코보 → 코주부 콧배기 → 코빼기
    <ㅌ>
    탔읍니다 → 탔습니다 트기 → 튀기
    <ㅍ>
    판잣대기 → 판자때기 팔굼치 → 팔꿈치 팔목시계 → 손목시계 펀뜻 → 언뜻 푼전 → 푼돈 풋나기 → 풋내기
    <ㅎ>
    하게시리 → 하게끔 하는구료 → 하는구려 하는구면 → 하는구먼 하옇든 → 하여튼 한길 → 행길 할께 → 할게 할찌 → 할지 허위대 → 허우대 허위적허위적 → 허우적허우적 호루루기 → 호루라기

    새 맞춤법의 주요내용
    ● [읍니다]와[습니다]로 있읍니다 →있습니다. 없읍니다 → 없습니다.
    ● [장이]와[쟁이]를 구분 미장이,유기장이 등 기술자를 일컬을 때에는 [장이]로, 욕쟁이, 심술쟁이 등 버릇을 일컬을 때에는 [쟁이]로 한다.
    ● [군]을 [꾼]으로 일군 → 일꾼, 농삿군 → 농사꾼
    ● [와]를 [워]로 고마와 → 고마워, 가까와 → 가까워
    ● 수컥을 이르는 말은[수]로 통일 수꿩, 수캉아지, 수컷, 수평아리 (예외:숫양,숫쥐,숫염소)
    ● [웃], [윗]은 [윗]으로 통일 ·윗도리, 윗니, 윗목 (된소리나 거센소리 앞에서는 [위]로 쓴다 : 위짝,위턱) ·[아래·위]대립이 없는 단어는 [웃]으로 쓴다. 예 : 웃돈, 웃어른)
    ● 성과 이름을 붙여쓴다. 이 순신 → 이순신, 김 구 → 김구
    ● 수를 적을 때는 만·억·조·의 단위로 쓴다. 이억팔천오백십육만칠천팔백구십팔

    개정된 외래어 표기법
    ● 인명·지명의 표기 고호 → 고흐 베에토벤 → 베토벤 그리이스 → 그리스 시저 → 타이사르 뉴우요오크 → 뉴욕 아인시타인 → 아인슈타인 뉴우지일랜드 → 뉴질랜드 에스파니아 →에스파냐 뉴우튼 → 뉴튼 처어칠 → 처칠 디이젤 → 디젤 콜룸부스 → 콜롬버스 루우스벨트→루스벨트 토오쿄오 → 도쿄 페스탈로찌 → 페스탈로치 마오쩌뚱 → 마오쩌둥 모짜르트 → 모차르트 헷세 → 헤세 말레이지아 → 말레이시아 힙포크리테스 → 힙포크라테포 뭇솔리니 → 무솔리니 바하 → 바흐

    ● 일반용어의 표기
    뉴우스 → 뉴스 도우넛 → 도넛 로보트→ 로봇 로케트 → 로켓 보올 → 볼 보우트 → 보트 수우프 → 수프 아마튜어 → 아마추어 어나운서 → 아나운서 유우엔 → 유엔 텔레비젼 → 텔레비전 포케트 → 포켓

    詩書畵-雲谷강장원의 누리집 - Click!

     
     

    Total 22,82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운곡 강장원 화백 유작전을 마치며.. (큰딸 강소영) 운곡 11-24 26914
    공지 운곡 강장원 유작 전시회 개막식(2016.11.16.(수) 17:30) 운곡 11-13 26706
    공지 '운곡 강장원 유작전" 운곡 11-04 26984
    공지 운곡 선생을 생각하며.... (1) 운곡 08-15 35225
    공지 (추모글) 당신의 글 속엔 언제나 (1) 운곡 08-15 34789
    공지 (추모글) 운곡 선생님과의 이별 앞에서 (1) 운곡 08-15 35301
    공지 새 한글 맞춤법 표준어 일람표 운곡 10-27 37911
    공지 틀리기 쉬운 漢字表記 운곡 01-08 35473
    공지 우리 한글 맞춤법 검사기 (3) 운곡 12-22 54338
    공지 *우리가 무심코 자주 쓰는 일본말들 (6) 운곡 08-29 49906
    공지 Color Table (3) 운곡 12-22 50108
    공지 태그 용어 운곡 12-22 51436
    22769 운곡 강장원 선생님 오늘회 전시장 모습 (1) 아리동동 10-08 895
    22768 운곡 강장원 선생님 오늘회 전시 안내 2015. 10. 7 (수) ~ 10. 13 (화) (1) 硯雅 10-07 987
    22767 운곡 선생님 茶啖茶香 작품 모음 (2) 硯雅 10-04 1153
    22766 한가위 밝은 달이 - 글 /雲谷 강장원(2009년.8.15 중추절에) (2) 硯雅 09-27 1017
    22765 풍성한 한가위 맞으시길 바랍니다. (1) 硯雅 09-26 912
    22764 화실추억(2010년 화연 문혜미) (2) 硯雅 09-24 887
    22763 9월 23일(수)은 아빠 49재일입니다. (페북옮김) (6) 연아 09-24 991
    22762 창가에 부서지는 달빛이 반가워서/雲谷강장원(2년 전 선생님글) (1) 硯雅 09-20 827
    22761 그리운 날/ 운곡 강장원(2014.9) (3) 硯雅 09-14 805
    22760 그림만 그리고싶었던 아이 장원 (1) 硯雅 09-12 920
    22759 마지막 글이라면...... (2) 운곡 09-08 1102
    22758 그대를 기다리며/ 운곡 강장원 2007.9.6 (2) 硯雅 09-06 1361
    22757 그립고도 그립습니다. 너무 보고싶습니다. (2) 운곡 09-04 1039
    22756 시심을 담아 그려진 운곡"강장원"의 그림세계 /2015.7.29/ 문화일보 이판수기자 (2) 硯雅 09-02 2088
    22755 바람 결에 오소서 운곡 강장원 /2007.9.1 (1) 硯雅 09-01 879
    22754 엄마의 뜰 (토종닭 백숙) (3) 硯雅 08-30 1149
    22753 나무 할아버지 안녕하세요? (2) 硯雅 08-27 833
    22752 화실이야기 (텅빈 충만) (2) 硯雅 08-25 1006
    22751 나의 인사동에는 늘 선생님이 계십니다. (2015. 8.16) 리차드 장 (3) 硯雅 08-19 926
    22750 2년전 선생님의 추억: 가을이 오네 2013. 8.18 (2) 硯雅 08-18 964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