詩書畵 雲谷 姜張遠

 

 
작성일 : 13-02-08 17:17
그대를 사랑한 이후로***
 글쓴이 : 김미생
조회 : 848  
 


 
그대를 사랑한 이후로*** 
                   -써니-


그대를 사랑한 이후로
내게는 이상한 버릇이
하나 생겼습니다

아침에 눈 뜨면
당신을 떠올리는 일이
제일 먼저가 되어버렸습니다


그대를 사랑한 이후로
내 마음은
참으로 여유로워 졌습니다

마주쳐 오는 사람이
누구이던지
먼저 인사하는 버릇이
생겼습니다

마음이 밝아져
얼굴에선 웃음이
떠나질 않습니다


그대를 사랑한 이후로
내 발길
머무는 곳곳 마당에
행운이 있는듯하였고


그대를 사랑한 이후로
나는 욕심쟁이가
된 것 같습니다

곁에 없어도
있는 듯 마음 든든하더니
언제부터인가
같이 있고 싶고
늘 보고 싶어진답니다


아무래도
사랑이란
나를
형편없는 욕심쟁이로
만드나 봅니다
 
 

Yonghee Grinste… 13-02-09 01:54
 
Beautiful poem and the winter landscape!
Hopes and dreams for a lover's heart.
Very beautiful!
Thank you and have a wonderful
홍명식 13-02-09 01:55
 
갈곳없는 내마음 추억의 뒷간에 머물다가
허무 뒤에 외로움 을 이겨 내지 못해
눈길따라 눈꽃 맞즈면 도토리 집을
찾으려 가려므나!
 차디찬 현실이 나를 외면 할지라도
눈꽃을 즐기면서 걸어가니
내 마음이 눈사람이 되어
닫친 미음 열려 가려므나
이교태 13-02-09 11:15
 
서설이 내리면 산으로 달려가는 내 마음
나무 잡목 풀에는 설화가 만발하였네
까만 내 눈썹도 어느덧 백미가 되었네
내 마음 흰 도화지에 설경을 그리네
한경자 13-02-09 11:17
 
맞는 말씀이네요,
사랑의눈으로 보면 모든것이 분홍입니다,
밝음과 따뜻함으로 치장된,
새해에는 더욱더 사랑하리라 다짐합니다.
깨어있는 모든것을...
조영순 13-02-09 15:24
 
눈 꽃과 설경
또한 환하게 비치는 빛...
응~~멋져요 !
이연희 13-02-09 21:22
 
배경의 겨울의 고즈넉한 풍경이 매우 아름답습니다..^^
잔잔한 가지마다의 잔설이 주는 예쁨들이
푸르른 배경을 선사하네요..감상잘했습니다..^^
정용식 13-02-10 09:04
 
짝사랑이라고 해서 장점이 전혀 없는 것은 아니다. <베네치아에서의 죽음>에서 토마스 만은 소크라테스가 한 제자를 교훈할 때 했던 말을 반복적으로 인용하고 있다.

'사랑을 구하는 사람은 사랑을 받고 있는 사람보다 신성하다. 신은 사랑을 받고 있는 사람이 아니라 사랑을 구하는 사람의 편이기 때문이다.'

신은 왜 사랑을 구하는 자들 편에 서는 것일까. 일찍이 어떤 이는 일방적인 사랑이 남을 해치지 않기 때문이라고 말한 적이 있다. 이러한 견해는 애정과 피해가 공생관계라는 설정을 전제로 한다. 사랑이 있으면 반드시 상처가 있게 마련이고, 이 세상에 상처와 고통 없는 사랑은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

이에 반해 짝사랑의 가장 큰 피해자는 사랑하는 사람 자신이다. 상대방은 아무 사정을 모른다. 설사 안다 해도 상대방은 동정을 할 필요도 없고 보답을 할 책임은 더더욱 없다. 서로 주고받는 것이 아닐진대 어떻게 상대방에게 머리털 하나라도 손상을 입힐 수 있겠는가. 그러므로 짝사랑은 가장 고상하고 도덕적인 연애방식이다.

하지만 짝사랑이 불러일으키는 환상의 함정을 잊어서는 안 된다. 짝사랑을 하는 사람은 항상 상대방을 위해 못할 일이 없다고 생각하면서 그의 가장 사소한 행복을 위해서 최대한의 대가를 지불하기를 원한다. 모든 것을 희생해서라도 상대방에 대한 자신의 바람을 완성하려 한다. 상대방이 다른 사람과 함께 있는 것을 알아도 묵묵히 기다리는 자신의 태도가 가장 위대한 사랑이라고 생각한다. 자신을 보통 사람들은 눈으로 볼 수도 없고 손으로 만질 수도 없는 수호천사로 여긴다. 심지어 자기 분수도 모르고 상대방의 사랑이 자신이 전폭적인 헌신과 노력 덕분이라고 생각한다. 상대방이 상처 입거나 버림 받을 때도 자신이 천사처럼 나타나 위로해줄 수 있다고 믿는다.

ㅡ 책 <모든 상처는 이름을 가지고 있다> p.114-115 에서.
박홍순 13-02-11 09:44
 
명절을 맞이하면서 여러분들
가정에 행복과 사랑과 웃음꽃
가득하시고 충만하기를 진심으로 바라고 기원합니다!!

새해 복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
 
 

Total 23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새 한글 맞춤법 표준어 일람표 운곡 03-08 1868
공지 우리 한글 맞춤법 검사기 운곡 01-18 3603
117 마음주고 믿어주는 만큼 (3) 고등어 02-22 725
116 행복한 설 명절 되세요. (6) 고등어 02-08 809
115 그대를 사랑한 이후로*** (8) 김미생 02-08 849
114 입춘대길/하영순 (1) 숙천 02-04 598
113 황무지에 피는 꽃 - 정채균 고등어 01-30 765
112 *희망 사항* 김미생 01-12 731
111 뭐 하지 물망초아저씨 12-31 697
110 아침 bambi 12-15 758
109 꿈과 소망으로 아름다운 하루 고등어 12-05 744
108 바람의 길 김미생 11-28 703
107 내가 사랑할 그대는**☆ 김미생 11-16 856
106 내 생에 가장 아름다운 편지 고등어 11-14 865
105 별거 아닌 것에 내가 울 줄 김미생 11-02 722
104 가을 연서(戀書) / 설화 김영숙 고등어 10-24 803
103 행복한 추석명절 되세요. 고등어 09-26 715
102  억세게 재수 없는 날** 김미생 09-20 790
101 **가슴앓이** 김미생 09-07 795
100 태풍주의보 김영천 08-28 783
99 ~~되돌아갈 수 없는 세월~~ 바위와 구름 08-26 779
98 여름 속의 한겨울** 김미생 08-23 77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