詩書畵 雲谷 姜張遠

 

 
작성일 : 06-09-03 05:59
☞ 홈피 사고-바람끝에 서서
 글쓴이 : 雲谷
조회 : 2,852  





 



바람끝에 서서

    글/운곡 강장원

    마음을 묶어 놓고
    정 두고 가는 사람
    참으로 고운 그대
    어디로 가십니까
    영원히
    사랑하자던
    그 언약을 잊었나요

    잠깐의 꿈일레라
    덧없는 인생살이
    사랑이 부질없고
    그 끝이 허무해도
    뜨겁게
    사랑하자던
    그 약속을 잊었나요

    어둠이 내려앉은
    찬바람 부는 밤에
    내 가슴 찢어지는
    상처를 남겨두고
    그대는
    아랑곳없이
    무정하게 가는가







운곡 강장원 詩 書 畵 房




 
 

Total 37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틀리기 쉬운 漢字表記 운곡 01-08 8911
274 ☞ 홈피 사고-바람끝에 서서 雲谷 09-03 2853
273 열반경 (3) 홈쥔 02-07 2846
272 장타령-슬기둥 홈쥔 11-16 2845
271 아함경 이야기11 홈쥔 01-10 2833
270 德溪 吳建의 ‘義로움’의 개념/이명곤 운곡 08-15 2829
269 지구의 야경 운곡 10-23 2827
268 정월 대보름의 추억 雲谷 02-13 2823
267 아함경 이야기1 홈쥔 01-10 2823
266 전시회도록서문(이용) 홈쥔 05-09 2819
265 산수화란 운곡 10-03 2817
264 운곡 강장원 선생의 시 세계 淸虛 12-18 2810
263 춘향전 완판본 (1) 운곡 12-28 2803
262 힘찬 날들을 위하여 雲谷 11-24 2800
261 독도/연아 황순옥과 아들 이지형 雲谷 01-09 2798
260 풍속화의 대가- 단원 김홍도 운곡 07-05 2798
259 촛불 雲谷 04-06 2797
258 丹齋 申采浩 先生 홈쥔 11-25 2793
257 문화예술인 캠페인 운곡 03-30 2785
256 심우십도 원문(原文)과 송(頌) 화(和) 홈쥔 10-05 2784
255 운곡의 웹게시 회화 작품 사용하세요 雲谷 08-09 2782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