詩書畵 雲谷 姜張遠

 

 
작성일 : 07-03-22 10:12
꽃잎 버는 밤
 글쓴이 : 雲谷
조회 : 3,587  









꽃잎 버는 밤- 글 그림/ 雲谷 강장원


덧없이 가는 세월
하늘 밑 뻗은 길로
이 봄엔 오시려나
임 소식 기다리며
청량한
밤이슬 받아
함초롬히 피는가

허기진 그리움은
술잔에 타 마시고
야삼경 몽매에도
고운 임 기다리며
춘삼월
꽃잎 버는 밤
뒤척이다 깨느냐


*꽃소식 묻어오는 봄바람 속에 행운 가득-행복하세요.*_()_




운곡 강장원 詩 書 畵 房

 
 

Total 374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틀리기 쉬운 漢字表記 운곡 01-08 9374
334 금강반야바라밀경 강화(1)-月雲 스님강술 雲谷 03-07 3745
333 [古典-賦]登王閣序/王勃 운곡 12-09 3713
332 우리말 모음 버젼 행복이 11-28 3675
331 금강반야바라밀경 강화(2) -月雲 스님강술 雲谷 03-07 3637
330 꽃잎 버는 밤 雲谷 03-22 3588
329 티벳 명상음악-慈經 홈쥔(펌) 02-23 3561
328 춘화(椿畵)를 감상하시는 분께 홈쥔 02-06 3534
327 소당 이재관의 화첩2 /이원복 / 국립중앙박물관 학예실장 운곡 04-11 3514
326 제8 아뢰야식 雲谷 11-06 3511
325 당신을 위한 發願文 운곡 04-10 3502
324 [화풍]남종화 북종화 운곡 02-25 3499
323 산수화의 구도법 운곡 10-03 3474
322 한식날의 기원.. 행복이 04-05 3422
321 선시 운곡 08-15 3416
320 비운의 여류명창-안향련- 운곡 05-27 3395
319 세잔, 피카소, 모딜리아니... 행복이 02-15 3391
318 십악 참회문 홈쥔 02-07 3376
317 반야심경독송 雲谷 05-11 3341
316 暮宿半塗(한시) 운곡 04-18 3341
315 천수경(한글 번역문) 홈쥔 02-07 3341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