詩書畵 雲谷 姜張遠

 

 
작성일 : 16-07-27 15:06
세월 강 너만 흐를까 나도 흘러가는 걸- 글 그림/ 雲谷 강장원(올린이 큰딸 강소영)
 글쓴이 : 운곡
조회 : 460  

세월 강 너만 흐를까 나도 흘러가는 걸- 雲谷 강장원


지나간 그 봄날에 비 젖어 오시던 임

참담한 보고픔을 가슴에 새겼으니

비 내려

물이 깊어도

조각배를 띄우리

 

새도록 몸부림쳐 몰아치는 밤빗소리

후련해 좋으련만 긴 한숨 무사 일고

바람에

칠월 장미꽃

꽃잎 지면 어이리

 

깊은 밤 외로 누워 미어진 가슴앓이

사무친 보고픔에 가슴에 내리는 비

세월 강

너만 흐를까

나도 흘러가는 걸

 

시간이 흘러 어느덧 아빠가 소풍을 가신지 벌써 1년이 지났습니다.

지난 일요일이 아빠의 기일이었습니다. 시간이 흐를수록 그리움만 사무칩니다.

그립고 보고 싶은 임 계심에 - 행복입니다-_()_

덥고 습한 날씨에 불쾌지수가 높지만 많이 웃을 수 있는 하루되시기를...

 


 
 

Total 2,51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운곡 강장원 화백의 화집(작품집)을 발간하며 운곡 12-29 13770
공지 운곡 강장원 화백 유작전을 마치며.. (큰딸 강소영) 운곡 11-24 14093
공지 운곡 강장원 유작 전시회 개막식(2016.11.16.(수) 17:30) 운곡 11-13 14420
공지 '운곡 강장원 유작전" 운곡 11-04 14480
공지 운곡 선생을 생각하며.... (1) 운곡 08-15 23491
공지 (추모글) 당신의 글 속엔 언제나 (1) 운곡 08-15 23324
공지 (추모글) 운곡 선생님과의 이별 앞에서 (1) 운곡 08-15 23563
공지 새 한글 맞춤법 표준어 일람표 운곡 10-27 26682
공지 틀리기 쉬운 漢字表記 운곡 01-08 23872
공지 우리 한글 맞춤법 검사기 (3) 운곡 12-22 43031
공지 *우리가 무심코 자주 쓰는 일본말들 (6) 운곡 08-29 38334
공지 Color Table (3) 운곡 12-22 38709
공지 태그 용어 운곡 12-22 39987
2517 겨울 산길에서....이해인 광현 11-22 5
2516 내마음의 가을 숲으로....이해인 광현 11-14 21
2515 할미꽃....이해인 광현 05-17 175
2514 안녕하세요? 이제 막 가입했습니다. (1) 김학도 05-01 179
2513 불어라,봄바람아... 야생초 03-23 202
2512 운곡 강장원 화백의 화집(작품집)을 발간하며 운곡 12-29 13770
2511 운곡 강장원 화백 유작전을 마치며.. (큰딸 강소영) 운곡 11-24 14093
2510 운곡 강장원 유작 전시회 개막식(2016.11.16.(수) 17:30) 운곡 11-13 14420
2509 '운곡 강장원 유작전" 운곡 11-04 14480
2508 어디서 귀뚜리 울어 일어서는 그리움- 글 그림/ 雲谷 강장원(올린이 큰딸 강소영) 운곡 09-05 452
2507 가을....조병화 광현 08-29 342
2506 -화선지에 피는 꽃잎- 글 그림/ 雲谷 강장원(올린이 큰딸 강소영) 운곡 08-28 536
2505 제14회 무진회 정기전(올린이 큰딸 강소영) 운곡 08-10 462
2504 離別後愛-이별후애/ 글 그림 雲谷 강장원(올린이 큰딸 강소영) 운곡 08-01 451
2503 세월 강 너만 흐를까 나도 흘러가는 걸- 글 그림/ 雲谷 강장원(올린이 큰딸 강소영) 운곡 07-27 461
2502 빗소리도 임의 소리-글 그림/ 雲谷 강장원(올린이 큰딸 강소영) 운곡 07-15 473
2501 능소화 연정 / 김덕성 숙천 07-12 430
2500 봄 여름 가을 지나고 겨울엔들 변할까-글 그림/ 雲谷 강장원(올린이 큰딸 강소영) 운곡 07-12 496
2499 접시꽃 당신 /시:도종환,낭송:김종성 숙천 07-11 417
2498 연잎에 핀 연꽃 같은 당신/시:마은 김종원, 낭송:권영임 숙천 07-11 417
 1  2  3  4  5  6  7  8  9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