詩書畵 雲谷 姜張遠

 

 
작성일 : 12-01-11 19:01
"이유"
 글쓴이 : 선이사랑
조회 : 924  
 
"이유"
             -써니-
 
내가 웃는 이유는
당신을
만났기 때문입니다
 
 
내가 우는 이유는
당신을
너무도 사랑하기 때문입니다
 
 
내가 서러운 이유는
당신의
냉정함의 깊이 때문이고
 
 
내가 아픈 이유는
당신의
가슴이 너무 따뜻하기 때문입니다
 
 
내가 속상한 이유는
당신의
포근함을 내게는 주지 않으려 함이고
 
 
내가 떠나려는 이유는
당신의 이기심이
나를 버렸기때문입니다


 

운곡 12-01-12 02:39
 
써니 김미생 선생님~
어제 수요일엔 생각지도 않은 점심 나들이를 했습니다.
제자들의 주선으로 경기도 이천의 어느 식당에 점심을 먹으러 갔다가
그 식당에서 운영하는 도자기 공장에서 도화를 몇점 치고 왔습니다.
느닷 없이 진행된 일이라- 어두워서야 돌아왔습니다.
결국 미술단체 운영회의에 30분 늦게 참석하는 결과를---
 
김 선생님의 주옥같은 시편을 접하며--- 감사합니다.
늘 고운 날 되시기 축원합니다.-^^*
 
 

Total 237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새 한글 맞춤법 표준어 일람표 운곡 03-08 1794
공지 우리 한글 맞춤법 검사기 운곡 01-18 3530
17 "이유" (1) 선이사랑 01-11 925
16 영산강이여 (1) 김영천 01-11 989
15 동트는 아침 (1) 사모아 12-31 1121
14 국화차를 마실 겁니다 권대욱 04-22 1859
13 2011년을 보내며 (1) 김영천 12-30 994
12 파도 장호걸 04-20 1871
11 봄의 탄생을 위하여 권대욱 04-15 1813
10 바람에게 세희 04-14 2151
9 ♣ 들꽃의 교훈 / 박광호 niyee 04-14 1752
8 가고 오지 않는 사람 세희 05-07 2087
7 김영천 12-23 945
6 희망이라는 것 / 김현승 운곡 12-16 991
5 세월 / 류시화 운곡 12-16 1042
4 억새숲을 지나며 / 정일남 운곡 12-16 1007
3 또 한 번 겨울을 보낸 자들은 / 신경림 운곡 12-16 1008
2 일본군의 잔학사를 잊어서는 안됩니다. 운곡 12-16 1108
1    일본군의 잔학상을 잊지 맙시다 운곡 09-12 574
   11  12